Tag Archives: 미국이민

높아지는 트럼프 이민빗장 ‘합법이민까지 줄인다’

높아지는 트럼프 이민빗장 ‘합법이민까지 줄인다’

높아지는 트럼프 이민빗장 ‘합법이민까지 줄인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갈수록 이민빗장을 높이고 있다. 미국에 들어오려는 밀입국자들을 강력히 막는 것은 기본이고 미국내에 있는 1100만명의 불법이민자들을 최대한 내쫓으려 하고 있다. 여기에 멈추지 않고 합법이민까지 대폭 줄이려 본격 시도하고 있다. 미국은 한해 100만명에게 영주권을 부여하고 있는 데 이민법을 개정해 연간쿼터를 절반으로 감소시키려 시도했다가 워싱턴 의회에서 승인받지 못하자 이민당국의

미국 전역 뒤흔든 수십만 함성 ‘트럼프 반이민 멈춰라’

미국 전역 뒤흔든 수십만 함성 ‘트럼프 반이민 멈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통령 당선에 가장 핵심 무기로 사용했던 반이민정책을 대통령 취임후에도 강행하는 것은 물론 한층더 무리수를 두자 이민자들은 물론 시민단체, 일반 유권자들이 마침내 집회와 대행진에 나섰다. 6월의 마지막날였던 지난 30일 워싱턴 디씨와 뉴욕시, 로스앤젤레스와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등  미 전역 750곳의 지역에서 수천명, 수만명씩 모여 트럼프

날마다 번복, 종잡을 수 없는 트럼프 이민정책

날마다 번복, 종잡을 수 없는 트럼프 이민정책   미국이 트럼프 행정부의 비인도적 반이민정책으로 다시 한번 들끓고 있다. 아무리 몰래 미국국경을 넘다 가 붙잡힌 불법이민자들일지라도 부모들은 100% 형사기소에 감옥에 넣고 그들의 어린 자녀들은 강제로 떼어내 보호시설로 보내는 트럼프 행정부의 국경 가족격리, 무관용 이민정책은 전현직 퍼스트 레이디들 5명을 포함하는 각계의 집중포화를 맞은 끝에 결국 한달만에 중단됐다. 반이민구호로

2015년 미국 ‘이민빗장 열기 VS 이민장벽 쌓기’

  이민의 나라 미국은 2015년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획기적인 이민 빗장 열기 시도로 시작했으나 공화당 진영의 총공세로 실제 시행은 무산됐고 연말에는 테러사태 여파로 오히려 이민장벽 쌓기로 바뀌는 분위기를 보였다. 오바마 대통령이 서류미비자 500만명의 추방을 유예하고 워크퍼밋카드까지 발급해 구제하려던 시도가 공화당 주지사들의 집단 소송과 공화당 출신 연방판사의 중지명령으로 발목 이 잡혀 있다. 공화당 대통령 경선후보들은 거의

이민자 미국에 약이냐, 독이냐 논쟁 되풀이

  유럽이 시리아 난민사태로 몸살을 앓고 있는 사이에 미국에서는 선거철마다 되풀이되는 이민논쟁이 재현되고 있다. 이민자들이 미국경제를 지탱하고 있는 약인지, 아니면 비용만 축내는 독인지, 해묵은 이민논쟁을 되풀이하고 있다. 특히 공화당 대통령 후보 경선전에서 일약 선두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도널 드 트럼프 후보가 출사표를 던질때 부터 이민자들을 대거 추방해야 하는 존재로 독설, 막말을 퍼붓기 시작하면서 선거철 이민논쟁을 가열시키고

공화당, 이민자 표 없이 백악관 탈환할 수 있나

  도널드 트럼프 후보를 비롯한 대부분의 공화당 경선 후보들이 경쟁적으로 강경한 반이민정책을 쏟아 내고 있어 대선 승부를 가를 이민자 표심을 깎아 먹고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공화당 대통령 후보가 3400만 이민자 표의 40%대를 득표하면 당선되고 30% 아래에 그치면 낙선되는데 이번에도 이민자 들과 의 전쟁을 치르고 있어 낙선의 길을 자초하고 있다는 관측을 낳고 있다.   이민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