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서 본 한국 articles

대화없다는 트럼프, 외교해결 매티스 ‘누구를 믿나’   

대화없다는 트럼프, 외교해결 매티스 ‘누구를 믿나’   

대화없다는 트럼프, 외교해결 매티스 ‘누구를 믿나’   북한의 핵미사일에 대한 대책을 놓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화는 답이 아니다’라고 선언한 반면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은 “외교해결에서 벗어난 적이 없다”고 강조해 미국이 어떻게 대응하겠다는 것 인지 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말의 전쟁, 설전을 즐기는 대통령의 트윗이나 발언이 나오면 그것을 주어 담는데 애를 먹고 있는 핵심 외교안보수장들의 모습이 계속되고 있다.

트럼프 아시아 팀 빅터 차 등 대중 강경파 포진

트럼프 아시아 팀 빅터 차 등 대중 강경파 포진   북한의 핵미사일 도전에도 불구하고 트럼프 행정부의 한반도를 비롯한 아시아 담당 외교안보팀이 아직 진용을 갖추지 못하고 있다. 한국계 빅터 차 교수가 주한미국대사에 내정된 것으로 보도되면서 트럼프 아시아팀의 구축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그런데 현재까지 거명되고 있는 트럼프 아시아 외교안보팀 핵심 인사들은 대중 강경파들이 포진할 조짐을 보이고

트럼프 ‘힘 통한 협상’ 대북 전략으로 활로 찾는다

트럼프 ‘힘 통한 협상’ 대북 전략으로 활로 찾는다   한반도 안보위기가 다소 진정되고 있는 분위기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이 서로 한발 물러서는 태도를 보이면서 전쟁 대신 협상이 거론되고 있다. 아직도 갑자기 험악한 분위기 로 돌변할 가능성은 남아 있으나 8월 한반도 위기설은 서서히 힘을 잃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정책도 대통령의

미국의 한반도 전쟁 준비 3대 징후

미국의 한반도 전쟁 준비 3대 징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우선을 내건 사업가 출신이기 때문에 얻는것 보다 잃을게 너무 많은 북한에 대한 군사 공격, 한반도 전쟁을 개전할 가능성은 그리 높지 않다는 관측이 있는가 하면 김정은 정권과 시진핑 중국국가주석으로 부터 모욕에 가까운 자존심에 상처를 받게 되면 무슨 행동을 할지 예측을 불허 한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트럼프

트럼프 대북 엄포인가, 전쟁준비인가

트럼프 대북 엄포인가, 전쟁준비인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세계가 본적이 없는 화염과 분노에 직면할 것” “미국은 최강의 핵강국” 이라는 유례없이 강경한 용어들을 동원해 북한 김정은 정권에게 경고장을 보내고 있다.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 은 “정권의 종말, 자국민 파멸을 초래할 어떠한 행동도 중단하라”고 경고했다. 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 안보보좌관은 북한의 핵미사일이 실전배치되기 전에 분쇄하는 ‘예방전쟁’을 준비하고 있다고

1년내 결단해야 하는 트럼프의 4대 대북옵션

1년내 결단해야 하는 트럼프의 4대 대북옵션   북한 김정은 정권이 미국의 로스앤젤레스와 시카고까지 타격하고 워싱턴과 뉴욕까지 사정권에 둘수 있는 ICBM을 발사하고 앞으로 1년안에 핵탄두까지 탑재한 ICBM으로 미전역을 핵공격까지 할 능력을 갖출 것으로 평가되면서 미국에도 초비상이 걸렸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러시아 스캔들에 발목을 잡 혀 있고 오바마케어 폐지에는 번번히 실패해 여론지지율 33% 대통령으로 전락했다는 혹평을 듣고

미 의회 고강도 통합제재법 ‘김정은 돈줄 끊을까’

미 의회 고강도 통합제재법 ‘김정은 돈줄 끊을까’   북한이 핵탄두를 탑재한 ICBM(대륙간 탄도미사일)을 생산해 미 본토까지 핵공격할 능력을 갖추는 시기 가 단 1년남은 2018년으로 앞당겼다는 미 정보당국의 새평가가 나온데 맞춰 미국의회가 또한번 고강도 대북제재법을 확정하고 있다. 이번에는 북한과 이란, 러시아까지 3개국을 함께 제재하는 통합제재법으로 공식 명칭은 ‘미국의 적성국들에 제재를 통한 맞대응법(Countering America’s Adversaries Through Sanctions

심상치 않은 트럼프 핵심들의 대북강경 발언

심상치 않은 트럼프 핵심들의 대북강경 발언   북한의 핵미사일 도전도 심상치 않고 미국의 대북강경 발언도 심상치 않게 터져 나오고 있다. 강대 강 으로 정면 충돌하지나 않을까 하는 우려만 깊어지고 있다. 더욱이 북한 김정은 정권이나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동시에 무엇을 목표로 어디로 향하고 있는지, 대화와 협상으로 풀 용의는 갖고 있는지 조차  가늠하기 어려운 행보를 보이고 있어

트럼프에게 보내는 새 대북 옵션들 봇물

트럼프에게 보내는 새 대북 옵션들 봇물   북한 김정은 정권이 최초의 ICBM(대륙간 탄도미사일)까지 시험발사에 성공하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 통령이 딜레마에 빠져 시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북한과 거래하는 중국을 포함한 제 3국을 제재하는 세컨더리 보이콧 카드를 꺼내 들고 김정은 정권의 돈줄을 말리겠다는 대북압박 극대화에 나설 채비를 하고 있다.한반도에서의 무력시위에 이어 군사공격불사도 거듭 경고해놓고 있다.그러나 트럼프

대북협상외에 트럼프 옵션 없어진다

대북협상외에 트럼프 옵션 없어진다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중단없는 도전장을 받아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수많은 옵션들을 테이블 위에 올려 놓고 있다고 강조하고 있으나 꺼내서 사용할 수 있는 옵션들이 갈수록 없어지고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무력시위와 갖가지 대북제재로도 북한의 ICBM 발사를 막지 못했기 때문에 앞으로도 압박 극대화 조치를 취하더라도 김정은 정권의 핵미사일 위협을 저지하지 못할 것으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