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이 본 미국 articles

트럼프 세갈래 변신 시도중

트럼프 세갈래 변신 시도중

트럼프 세갈래 변신 시도중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최악의 주간을 보낸후에 한때 오른팔로 꼽았던 스티브 배넌 전 수석전략가를  경질한 것을 계기로 세갈래의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국제적으로는 고립주의 대신 개입주의로 선회하고 있고 국내적으로는 인종주의와 관련해 양비론에서 백인우월주의 규탄에 무게를 두며 분열증오대신 단합 치유를 호소하고 있다. 백악관 내부에선 경쟁체제에서 권력암투와 무질서만 초래시켰다가 단일 명령체계 로 재정비하고 있다

못말리는 트럼프 ‘갈등 부채질, 협치 날린다’

못말리는 트럼프 ‘갈등 부채질, 협치 날린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대통령에 취임한 후에도 트위터와 말폭탄을 끊지 못해 숱한 분란을 일으켜 왔다. 북한 김정은 정권과의 말의 전쟁으로 한반도 안보를 불안케 한 것을 비롯해 외교안보 사안뿐만 아니라 미국내 현안에 대해서도 똑같은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번에는 버지니아주 샬러츠빌에서 벌어진 백인우월주의자들의 폭력시위와 차량돌진 테러행위에 대해서도 금기를 깨는 발언으로

취임 6개월 ‘비틀대는 트럼프 탄핵소리만 키운다’

취임 6개월 ‘비틀대는 트럼프 탄핵소리만 키운다’   미국의 45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6개월을 맞았다. 그러나 그의 6개월 성적표는 역대 최악이라 는 오명을 쓰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러시아 스캔들만 키웠을 뿐 오바마케어 폐지 실패등 아무런 성과를 내지 못해 가장 인기없는 대통령으로 비틀거리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러시아 스캔들로 내통의혹만 키우고 국정과제에서는 빈손이기 때문인 듯 트럼프

트럼프 장남 이메일 게임 체인저, 스모킹 건 되나

트럼프 장남 이메일 게임 체인저, 스모킹 건 되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장남이 공개한 이메일로 러시아 스캔들이 중대 국면에 접어들고 있다. 트럼프 측근들의 내통이 분명하다, 나아가 반역행위라는 소리까지 터져 나오고 있는가 하면 한편에서 마녀사냥 에 불과하다고 일축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을 탄핵해야 한다는 탄핵소추안이 처음으로 연방하원에 공식 발의됐으나 민주당 지도부 마저 만류했을 정도로 아직은 먼길인 것으로

한미정상회담 목전에서 도는 트럼프 탄핵시계 

한미정상회담 목전에서 도는 트럼프 탄핵시계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첫 정상회담을 목전에 두고 워싱턴에서는 트럼프 탄핵시계가 돌기 시작한 것으로 보여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자신을 탄핵의 수렁으로 몰고가고 있는 특별검사와 FBI 의 수사의 칼날, 이를 대서 특필하고 있는 미 언론들의 파상공세 속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  을 첫대면하게 돼 제대로 한반도 현안들을 논의하고 합리적인

코미 폭탄증언 트럼프 탄핵 촉발하나

코미 폭탄증언 트럼프 탄핵 촉발하나   세기의 관심을 끌었던 제임스 코미 전 FBI 국장의 폭탄증언이 끝남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탄핵 으로까지 이어질지에 촛점이 집중되고 있다. 그러나 코미의 폭탄증언이 곧바로 트럼프 탄핵을 초래할 것 으로 단언하기는 어려운 상황으로 미 언론들은 관측하고 있다. 코미 폭탄증언이 트럼프 탄핵 국면에서  단초가 될 가능성은 여전히 남아 있으나 그의 증언만으로는

코미 폭탄 증언 무엇을 폭로했나

코미 폭탄 증언 무엇을 폭로했나   러시아 스캔들 수사를 지휘하다가 지난 5월 9일 전격 해임됐던 제임스 코미 전 FBI 국장이 8일 미국은 물론 지구촌에 생중계된 가운데 미 상원 정보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폭탄증언들을 쏟아냈다. 공개증언 하루 전날 7쪽짜리 모두 발언으로 트럼프의 충성심과 플린 수사중단 요구를 폭로했던 코미 전 국장은 상원의원들의 질문을 받고 트럼프에게는 정치적 핵폭탄이 될지

미국대통령 축출 탄핵 말고 다른 방법 있다

미국대통령 축출 탄핵 말고 다른 방법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탄핵해야 한다는 미국민 여론이 공공정책 연구소의 여론조사 결과 48%로 반대 여론 41% 보다 많은 것으로 나와 미국에선 대통령 탄핵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그런데 미국 대통령을 백악관에서 내쫓는 방법에는 탄핵뿐만 아니라 헌법상 다른 조항도 있어 주목되고 있다. 대통령 탄핵과 함께 수정헌법 25조 4항에 의한

트럼프 탄핵시계가 작동하기 시작했다

트럼프 탄핵시계가 작동하기 시작했다   미국의 45대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4개월만에 탄핵위기에 빠져들고 있다. 트럼프 탄핵 시계가 초침은 아닐지라도 시침은 작동하기 시작했다는 소리를 듣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요즘 본인이 이해되지 않은 칼을 휘두른 다음 앞뒤가 맞지 않는 맞대응을 했다가 스스로 탄핵사유를 쌓아가고 있다는  혹평까지 듣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9일 갑자기 제임스 코미

취임 100일 트럼프 ‘빈손’

취임 100일 트럼프 ‘빈손’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이 29일로 취임 100일을 맞는다. 요즘 미언론들이 모두 트럼프 대통령의 100일을 평가하는데 여념이 없다. 트럼프 대통령 본인은 “100일동안 이처럼 많은 일을 해낸 대통령은 없다”고 큰 소리 치고 있으나 대다수는 낙제점 F를 주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취임 100일 여론지지율 도 40~42%에 머물러 역대 최저라는 오명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게다가

Top